노동영어

섹션:

글쓴이 :

civil servants' union 공무원노조
The tripartite commission of labor, management and the government have failed to agree on the legalization of the civil servants' union due to a difference of opinion on the official name of the organization.
노사정위원회가 명칭에 대한 의견 차로 공무원노조 법제화 합의에 실패했다.

vice-ministerial talks 차관급 회의
Labor insisted on calling the civil servants' organization a "labor union," which the government rejected, breaking off the vice-ministerial talks at the labor panel.
노동계는 공무원 조직을 "노동조합"으로 부르자고 주장했고, 정부는 이를 거절함으로써 노사정위원회 차관급 회의가 결렬되었다.

Ministry of Government Administration and Home Affairs 행정자치부
The commission said it will report the outcome of the talks so far to its ministerial body and end its yearlong discussion over the issue. The Ministry of Government Administration and Home Affairs is set to enact a bill on the government workers' union based on the outcome by the end of the year.
위원회는 지금까지의 회의 결과를 장관급 기구에 보고하고 1년을 끌어온 논의를 종결한다고 밝혔다. 행정자치부는 연말까지의 결과를 바탕으로 공무원노조에 관한 법률을 제정할 계획이다.

illegal union 불법노조
In March, tens of thousands of civil servants launched two independent labor unions, though the government declared them both illegal unions.
정부가 불법노조라고 선언한 가운데, 지난 3월 공무원 수만 명이 두 개의 독립노조를 출범시켰다.

minimum wage 최저임금
The Labor Ministry's minimum wage council suggested setting this year's minimum wage at 2,275 won per hour, or 514,150 won per month. Unions had demanded a 28.6-percent increase from last year, while employers proposed a 3.3-percent hike.
노동부의 최저임금심의위원회는 올해 최저임금을 시간당 2,275원, 월 514,150원으로 정했다고 제안했다. 노조는 지난해에 비해 28.6% 인상을 요구했고, 사용자는 3.3% 인상안을 내놓았다.

제작년도:

통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