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59호

제14장 제2절 자본주의의 부분적 안정과 소련 사회주의 건설 시기의 코민테른(Ⅱ)

2013 5월 30 | 조회수:2,986
2. 코민테른 제6회 대회코민테른 제6회 대회는 1928년 7월17일부터 9월1일까지 모스크바에서 열렸습니다. 대의원 532명이 57개의 당과 9개 국제조직을 대표하여 참가하였죠. 조선 대표는 의결권이나 심의권도 갖지 못한 채 방청권만 가지고 대회장에 입장할 수 있었어요. 제6회 대회는 다음과 같은 주요 문제를 토의하였습니다. 코민테른 강령문제, 제국주의...

독일의 노동운동과 환경운동, 그리고 후쿠시마 사태 이후의 한국

2013 5월 30 | 조회수:2,851
그들은 노조를 “기다란 기차”에 비유하곤 했다. 4년 전 강화도 폐교를 개조한 한적한 연수시설에서 ‘적록연대’라는 키워드를 앞에 두고 만났던 노조 활동가들은 노동조합이 환경적 이슈를 다루어야 할 필요성을 인식하고 있었다. 하지만 노조가 직면하고 있는 현안, 그리고 보다 구조적인 문제들로 인해서 쉽게 환경 이슈를 노조의 핵심 쟁점으로 받아들이기는 힘들다고...

복수노조 시대, 대중조직의 원칙을 중심으로 돌파해야

2013 5월 30 | 조회수:2,825
여느 해보다 일찍 찾아왔다는 더위에 장마가 잇따르고 다시 폭염이 내리쬐는 7월, 여름의 한복판이다. 세상만사가 한시도 변하지 않는 것이 없지만 노사관계에도 큰 변화가 다가왔다. 복수노조시대의 개막이다. 기업단위에까지 복수노조가 인정되는 이 상황은 법제상으로는 반세기 가까이 지나 연출되는 변화다. 여러 가지 예상과 전망이 처지에 따라 달리 나오고 있고,...

야간노동이 노동자들의 건강에 미치는 영향과 대처 방안

2013 5월 30 | 조회수:7,825
                                 ...

장시간 노동체제와 노동운동의 대응

2013 5월 30 | 조회수:2,619
[공장에 들어가려던 유성기업 노동자들이 사측이 정문을 막자 항의하는 구호를 외치고 있다.    출처: 금속노조]지 난 5월 중순부터 “밤에 잠 좀 자자”라는 너무나 당연한 요구를 걸고 투쟁했던 유성기업 노동자들은 교섭조차 제대로 해보지 못하고, 사측의 직장폐쇄 조치에 의해 생산현장으로 아직도 복귀하고 있지 못하다. 평일...

장시간 노동체제, 문제의 뿌리와 극복의 방향

2013 5월 30 | 조회수:3,423
                                 ...